2NE1, ‘컴백홈’ 뮤비 외신 집중조명 “가장 영화같은 작품”

2NE1걸그룹 2NE1(투애니원)의 컴백과 뮤직비디오가 북미 외신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앞서 지난 3일 2NE1의 정규 2집의 타이틀곡 ‘컴백홈(COME BACK HOME)’과 수록곡 ‘해피(HAPPY)’의 뮤직비디오 2편이 공개됐다. 2NE1은 2편의 뮤직비디오에서 상반된 매력을 선보였다.

북미 종합 뉴스 매거진 바이스(VICE)의 인터넷 웹사이트인 바이스 닷컴(VICE.COM)은 4일 오전 2NE1의 정규 2집 컴백과 월드투어, 최근 공개된 뮤직비디오에 대한 소개와 함께 2NE1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바이스 닷컴은 “지난 2009년 ‘파이어(FIRE)’로 가장 센세이셔널하게 데뷔한 2NE1은 ‘내가 제일 잘 나가’, ‘론리’와 같은 명곡들로 세계적 관심을 받은 그룹”이라 소개하며 “디폴로, 제레미 스캇 등 세계적 뮤지션들에게 찬사 받는 그룹으로 프랑스, 브라질 등 해외 국가까지 거대 팬덤을 구축했다”고 설명했다.

씨엘은 바이스 닷컴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컴백홈’ 뮤직비디오는 기존의 제작 방식과 전혀 다르게 만들어진 뮤직비디오다”며 “우리가 지금껏 냈던 뮤직비디오 중 가장 영화같은 작품”이라 설명했다.

또한 씨엘은 컴백에 대해 “이번 앨범을 위해 스튜디오에 갇혀 살았다. 약 2주 동안 10곡을 만들었다”고 전했다. 2NE1은 “우리는 이번 앨범과 투어에 모든 걸 걸었다. ‘모 아니면 도’라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이 외에도 지난 3일 미국 유명 매거진 ‘스핀(SPIN)과 미국 유명 음악 전문 사이트 ‘팝더스트(POPDUST)’도 2NE1의 컴백과 뮤직비디오에 관해 집중 조명했다.

스핀은 “2NE1은 거의 3년 반 만에 정규 앨범을 냈다. 그리고 그들은 앨범을 통해 그 동안 시간을 낭비하지 않았음을 증명했다”고 찬사를 보냈다. 또 “디스토피아가 된 미래 도시를 그린 ‘컴백홈’ 뮤직비디오가 인상이며 ‘해피’ 뮤직비디오에서는 ‘컴백홈’과 전혀 다른 모습으로 새로운 매력을 보여준다”고 평했다. 팝더스트는 “이번 ‘컴백홈’ 뮤직비디오는 공상 과학을 테마로 했으며 특수효과와 CG를 엮어 만든 뮤직비디오”라고 2NE1 뮤직비디오를 개괄적으로 설명했다.

2NE1은 지난 1일과 2일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된 월드투어 서울 콘서트 ‘올 오어 낫싱(ALL OR NOTHING)’를 통해 정규 2집 신곡 무대를 선보인 2NE1은 오는 9일 SBS ‘인기가요’에서 컴백 무대를 가진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