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유인영, 주진모에 아련한 작별인사

'기황후' 유인영

‘기황후’ 유인영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유인영이 주진모에 작별을 고했다.

지난 3일 방송된 ‘기황후’ 34회에서 연비수(유인영)는 왕유(주진모)에게 작별 인사를 건네며 매박 수령을 찾기 위해 떠났다. 이날 연비수는 왕유에게 그 동안 많은 것을 배웠다며 감사함을 드러냈고 이에 왕유는 위험한 일이니 떠나지 말라고 붙잡았다. 하지만 연비수는 결심을 꺾지 않았고 곧 다시 만나게 될 것이라 말하며 작별을 고했다.

유인영은 ‘기황후’에서 특별출연으로 시작했지만 시청자들의 호평으로 고정출연을 꿰차는 저력을 보였다. 유인영은 극 중 연비수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하며 뛰어난 검술실력까지 선보였다.

‘기황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