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상진, KBS2 ‘빅맨’ 합류…정소민과 호흡

한상진

한상진

배우 한상진이 KBS2 새 월화미니시리즈 ‘빅맨’(극본 최진원, 연출 지영수)에 캐스팅됐다. ‘빅맨’은 고아로 태어나 밑바닥 인생을 살았던 한 남자가 재벌 그룹의 장남이라는 새 삶을 얻으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한상진은 극의 주요 배경인 현성그룹의 FB팀 실장 도상호 역을 맡는다. 도상호는 과거 강진아(정소민)의 가정교사였으며, 권력의 힘을 몸소 알게 된 후부터는 강성욱(엄효섭)을 절대적으로 지지하고 따른다. 극중 한상진은 긴장감 있는 삶 속에서 강진아를 향한 외로운 사랑을 펼쳐나가는 인물을 연기한다.

앞서 ‘빅맨’에는 강지환 이다희 최다니엘 정소민 엄효섭 등이 캐스팅 확정됐다. ‘빅맨’은 ‘태양은 가득히’ 후속으로 4월 14일 첫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블러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