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 윙스 뮤직비디오서 과감한 소파 키스 선보여

안재현 소파키스

안재현 소파키스

배우 안재현이 소파 키스를 선보인다.

최근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천송이(전지현)의 동생 천윤재 역으로 존재감을 알린 안재현이 뮤직비디오에서 달달한 소파키스를 선보였다.

안재현은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 코리아와 달과별 뮤직에서 제작한 신예 걸그룹 듀오 윙스의 데뷔곡 ‘헤어숏’ 티저영상에서 옴므파탈로 변신했다.

3일 오후 10시 윙스 공식 유투브를 통해 공개된 티저영상에서 안재현은 윙스의 멤버와 함께 소파 위에서 키스를 나누고 있다. 특히 ‘별에서 온 그대’에서 보여준 반항기 가득하면서도 귀여운 모습과는 전혀 다른 시크하면서도 냉소적인 눈빛을 보이고 있다.

소파에 앉아있는 안재현에게 안겨 포즈를 취하고 있는 윙스의 모습이 티저영상 말미를 장식해 보는 이들에게 강렬한 여운을 남기고 있다.

윙스는 예슬과 나영 두 명의 멤버로 구성된 여성 듀오로 눈에 띄는 비쥬얼은 물론 수준급의 보컬 실력과 댄스 실력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 코리아에서 제작한 첫 신인 아티스트인 만큼 극비리에 데뷔를 준비해왔다.

윙스는 오는 3월 12일 데뷔 싱글 ‘헤어숏(Hair Short)’을 발표하고 가요계 정식 데뷔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