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윤희, 영화 ‘기술자들’ 캐스팅…김우빈과 호흡

조윤희

조윤희

배우 조윤희가 영화 ‘기술자들’ 출연을 확정지었다.

4일 조윤희 소속사는 “조윤희가 ‘기술자들’에서 여주인공 은하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조윤희는 ‘기술자들’을 통해 ‘공모자들’ 이후 1년 6개월 만에 스크린으로 컴백한다.

‘기술자들’은 항구를 배경으로 범죄 기술자들의 활약과 에피소드를 담은 케이퍼 무비다. ‘공모자들’로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을 수상한 김홍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조윤희는 극 중 갤러리에서 일하는 직원으로 사건의 계기가 되는 중요한 인물로 분한다.

조윤희와 함께 ‘기술자들’에는 배우 김우빈, 이현우, 고창석, 조달환, 김영철, 신구, 임주환 등이 캐스팅 돼 기대를 높이고 있다.

조윤희는 “김홍선 감독님과 ‘공모자들’에 이어 다시 작업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기쁘고, 멋지고 훌륭한 배우들과 함께 호흡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 이번 작품에서 홍일점으로 활약하게 된 만큼 최선의 모습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기술자들’은 오는 3월 초 크랭크인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킹콩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