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신동, 입대 연기한다…“공연과 방송 활동에 좀 더 집중할 것”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신동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신동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신동이 입대를 연기할 계획을 밝혔다.

3일 오후 한 매체는 “신동이 최근 병무청으로부터 이달 31일 입대를 통보받았고, 신동이 현역 입대를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신동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신동이 가능한 범위 내에서 입대 연기를 신청할 계획”이라며 “슈퍼주니어 공연과 방송 활동 중에 좀 더 집중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현재 신동은 MBC 표준FM ‘심심타파’와 함께 케이블채널 Mnet ‘비틀즈 코드 3D’에서 맹활약하고 있다. 또 신동은 오는 4월 방송 예정인 케이블채널 MBC뮤직 ‘아이돌 댄스대회’(가제)의 MC로 발탁돼 방송을 준비 중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SM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