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호 셋째, 정성호 넷째 아이 아빠 된다…‘다산왕’ 등극?

배우 임호(왼쪽), 개그맨 정성호

배우 임호(왼쪽), 개그맨 정성호

배우 임호 부부와 개그맨 정성호 부부가 각각 셋째, 넷째 아이를 가진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끌고 있다.

먼저 임호의 아내는 지난해 말 셋째 아이를 임신한 것으로 확인됐다. 임호의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셋째 아이의 출산 예정일을 오는 6월로, 임호는 현재 출연 중인 KBS1 ‘정도전’ 방송이 끝나는 대로 태교 및 육아에 전념할 계획이다.

정성호도 3일 오전 기쁜 소식을 알렸다. 정성호의 부인 또한 최근 넷째 아이를 임신했고, 마침 케이블채널 tvN ‘SNL 코리아 시즌5’가 시작한 시기라 정성호도 한결 더 의욕적으로 방송에 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임호는 지난 2010년 3월 액세서리 디자이너 윤정희 씨와 결혼해 이듬해인 2011년 1월 득녀, 2013년 1월 득남해 현재 두 아이의 아빠가 됐으며, 현재 ‘정도전’에서 정몽주 역으로 열연 중이다.

정성호 또한 같은 해 1월 결혼한 뒤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행복한 가정생활을 꾸려왔다. 최근 정성호는 ‘SNL 코리아’ 다섯 번째 시즌에도 고정 크루로 합류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