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 데이즈’ 박유천, “완벽주의 한태경이 대통령을 지키는 모습을 지켜봐 달라”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 데이즈' 스틸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 데이즈’ 스틸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 데이즈’의 박유천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3일 오후 박유천은 자신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쓰리 데이즈’를 만나 즐겁다. 그 동안 드라마를 통해 다양한 삶을 만났지만 경호관의 직업관은 더 특별한 것 같다”며 “경호관은 자신이 지켜야 할 대상을 위해 자신의 목숨을 바치는데 주저하지 않는다. 완벽주의 한태경이 대통령을 지키는 과정을 애정을 가지고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는 당부의 메시지를 전했다.

‘쓰리 데이즈’는 전용 별장으로 휴가를 떠난 대통령이 실종되어 사라진 대통령을 찾아 사건을 추적하는 경호원과 대통령의 긴박한 내용을 그린 드라마로, 박유천은 극 중 완벽주의 경호관 한태경 역을 맡아 의문의 메시지와 함께 사라진 대통령을 지키기 위해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을 선보일 계획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박유천은 성균관 유생과 호텔 재벌을 거쳐 왕세자 역을 맡으며 로맨스뿐 아니라 코믹연기와 유연성을 갖춘 배우라는 평을 받았다”며 “이번 드라마 ‘쓰리 데이즈’에서는 고난이도 액션에서 명석한 두뇌로 미스터리를 풀어나가는 과정, 그리고 강한 상대 앞에서도 절대 굽힘 없는 강인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고 말해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박유천을 비롯해 손현주, 박하선, 소이현, 최원영 등 배우가 출연하는 ‘쓰리 데이즈’는 오는 5일 오후 10시 첫 방송 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