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설현, ‘강남 블루스’ 출연 확정…이민호와 호흡 맞춘다

걸그룹 AOA의 멤버 설현

걸그룹 AOA의 멤버 설현

걸그룹 AOA의 멤버 설현이 영화 ‘강남 블루스’에 합류했다.

‘강남 블루스’는 유하 감독의 신작으로 1970년대 서울 영동개발지구(지금의 강남)를 배경으로 한 액션 누아르 영화다. 설현은 극 중 비운의 주인공 김종대(이민호)가 끔찍이 아끼는 여동생 선혜 역을 연기하며 이민호와 남매로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특히 설현은 캐스팅된 선혜 역의 오디션은 유명 걸그룹의 멤버와 신인 여배우 등 500여 명이 넘는 지원자들이 참가할 정도로 치열한 접전일 펼쳐졌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설현은 KBS2 주말드라마 ‘내 딸 서영이’를 통해 연기자로 데뷔한 뒤 SBS ‘못난이 주의보’에 출연하는 등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져왔고, 신입답지 않은 풍부한 감정 연기로 기대주로 주목받았다.

설현을 비롯해 이민호, 김래원 등 배우가 출연하는 ‘강남 블루스’는 오는 4월 크랭크인 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FNC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