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데미 이모저모① 브래드 피트, 피자 ‘먹방?’

피자
브래드 피트가 서빙해 주는 피자는 어떤 맛일까.

3월 3일 오전 10시(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 할리우드 돌비 극장에서 진행된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사회자 엘렌 드제너러스가 시상식 도중 피자배달 퍼포먼스를 선보여 웃음을 안겼다.

엘렌 드제너러스는 방송 초반 배우들 사이를 거닐며 “배고픈 사람 없나요? 라지 피자 두 판을 시키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그녀의 말은 농담이 아니었다. 여우조연상 시상이 끝난 후 실제로 피자가 배달됐고, 시상식장은 웃음바다로 변했다.

특히 피자가 도착하자 브래드 피트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턱시도 차림으로 서빙을 자처해 박수를 받았다. 엘렌 드제너러스가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마틴 스콜세지, 메릴 스트립 등에게 피자를 건네자 장내 분위기는 후끈 달아올랐다.

엘렌 드제너러스는 배우들에게 팁을 요구하며 “지금 수십억명의 사람들이 지켜보고 있는데 (팁에 대한) 부담을 가질 필요는 없다”고 말하는 재치를 발휘하기도 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