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보라, ‘닥터 이방인’ 합류…정극 연기 첫 도전

씨스타 보라

씨스타 보라

걸그룹 씨스타의 멤버 보라가 SBS 새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에 출연한다.

보라의 소속사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일 오전 텐아시아와의 전화통화에서 “보라가 ‘닥터 이방인’을 통해 정극 연기에 첫 도전한다”며 “탈북여성 이청이 역을 맡아 이종석과 호흡을 맞출 것”이라고 밝혔다.

‘닥터 이방인’은 탈북 의사가 한국 최고의 병원에 근무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찬란한 유산’ ‘검사 프린세스’ ‘시티헌터’ ‘주군의 태양’ 등을 연출한 진혁 PD와 ‘한성별곡-正’ ‘바람의 나라’를 집필한 박진우 작가가 만나는 작품으로 관심을 끌었다. 극 중 보라는 중성적인 매력을 풍기는 탈북여성 이청이 역을 맡게 된다.

현재 보라를 비롯해 이종석, 박해진, 진세연, 강소라 등 배우의 출연을 확정지은 ‘닥터 이방인’은 ‘신의 선물-14일’의 후속으로 오는 4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스타쉽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