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선물’ 이보영 김유빈, 다정 모녀 인증샷 공개

'신의 선물-14일' 이보영 김유빈

‘신의 선물-14일’ 이보영 김유빈

SBS 새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 이보영과 김유빈이 다정한 모녀의 모습을 선보였다.

3일 ‘신의 선물-14일’은 이보영과 김유빈의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극 중 이보영은 방송사의 시사교양작가인 엄마 김수현 역, 김유빈은 그의 딸 한샛별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은 모녀지간답게 함께 촬영하는 날이 많았고 이 때마다 이보영이 김유빈을 다정하게 챙기는 모습이 제작진의 카메라에 포착된 것.

촬영장에서 이보영은 추운 날씨에 촬영이 진행되는 것을 감안해 컷 소리가 들리면 김유빈을 안아주며 추위로부터 보호해줬다. 또한 이보영은 남편 한지훈 역의 김태우와 단란한 가족의 모습을 연기할 때도 김유빈의 머리를 빗겨주며 실제 엄마같은 모습을 보였다.

제작진은 “이보영 씨가 이번 드라마에서 엄마 역할을 맡으면서 딸로 출연하는 유빈 양을 항상 살갑게 잘 챙기는 덕분에 유빈 양도 보영 씨를 무척 잘 따른다”며 “극중 둘의 다정한 모습을 꼭 봐주셨으면 좋겠고 특히 사라진 딸을 찾는 장면을 위해 뛰거나 물에 빠지고 오열연기도 선보일 이보영 씨의 명품연기도 꼭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신의 선물-14일’은 유괴된 딸을 살리기 위해 2주 전으로 타임워프된 엄마가 의문의 납치범과 벌이게 되는 치열한 두뇌게임을 다룬 미스터리 감성 스릴러 드라마다. ‘신의 선물-14일’에는 이보영과 김유빈을 비롯해 김태우, 정겨운, 신구, 강신일, 바로, 한선화 등이 출연한다. 3일 오후 10시 첫 방송.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