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그대’, 여전히 중국에서 뜨겁다! CCTV 시사프로까지 등장

중국 CCTV에서 소개한 별그대

중국 CCTV에서 소개한 별그대

중국에서 인터넷 방송 보기 사이트로만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를 볼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인기가 뜨겁다.

최근에는 중국 CCTV 한 시사 프로그램에서 중국 내 ‘별그대’ 열풍을 “도교수, 별에서 왔나?”라는 타이틀로 9분 정도로 다루며 그 열풍을 실감케 했다.

이 방송에서는 중국의 SNS인 웨이보와 바이두 검색어 탑 5중 4개가 ‘별그대’를 차지하며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는 내용과 함께 한국 잡지를 파는 곳과 한국의 치킨집에서는 2시간 이상 줄을 서서 살 만큼 인기가 많다고 전했다.

2일 기준 웨이보 인물 검색 순위 1위는 전지현, 10위는 김수현이다. 특히 김수현의 웨이보 팔로워 수는 460만을 넘어선 상태다.

중국 CCTV에서 소개한 별그대

중국 CCTV에서 소개한 별그대

이와 더불어 북경 제2외국어 대학교 교수는 “‘별그대’의 도민준이 가져온 것은 한국 문화에 대한 단순한 호기심을 넘어 한국의 문화, 습관, 유행 등을 중국에 가져왔고, 단순한 사회적 현상을 넘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별그대’가 단순 드라마를 넘어 한국 문화를 알리는 기회이자 경제적 파급효과가 상당한 콘텐츠임을 입증한 것이다.

한편 중국 인터넷 방송 보기 주요 사이트인 iQiyi, pps, LETV, kankan, PPTV의 조회 수는 3월 1일 기준 22억 건을 넘으며 날로 인기를 더해가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HB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