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미스터미스터’ 뮤비에 미국언론 찬사 봇물

소녀시대 미국매체 캡처본

소녀시대의 신곡 ‘미스터미스터(Mr.Mr.)의 뮤직비디오에 대한 미국 언론의 관심이 뜨겁다.

지난 28일 밤 유튜브 SMTOWN 채널, 페이스북 SMTOWN 페이지, 각종 음원사이트 등을 통해 공개된 소녀시대의 신곡 ‘미스터미스터’ 뮤직비디오는 감각적이고 세련된 영상미로 국내는 물론 미국 언론들의 관심도 집중시키고 있다.

미국의 유명 음악 전문사이트 팝더스트(POPDUST)는 28일(현지시간) ‘미스터미스터’의 뮤직비디오가 공개되었음을 알리며 “‘미스터미스터’ 뮤직비디오는 그들이 역사상 가장 매력적인 걸 그룹임을 입증했다. 소녀시대가 이전보다 더 멋져질 수 없다고 생각했지만, 아홉 명의 슈퍼모델(소녀시대 멤버)의 미모는 신곡 ‘미스터미스터’ 뮤직비디오에서 이전보다도 더 빛난다”라고 이번 뮤직비디오에 대해 호평했다.

또한 ‘미스터미스터’에 대해 “‘K-POP을 의심하는 사람조차도 이 곡을 들으면 만족하게 될 것”이라고 극찬했던 빌보드는 28일 케이팝 칼럼 코너 ‘케이타운(K-TOWN)’을 통해 “그룹 소녀시대의 새로운 앨범 ‘Mr.Mr.’는 그들이 지금까지 선보인 음반 중에 가장 세련되고 성숙한 음반이며, 뮤직비디오에서도 그러한 음반에 상응하는 어른스러운 모습으로, 그녀들이 그 어느 때보다 많은 사람들을 매료시킬 수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라고 뮤직비디오에 대해 언급했으며, “소녀시대는 케이팝 최고의 그룹 중 하나이며, 그녀들의 감미롭고 달콤한 후크와 사랑에 빠지지 않을 수 없는 모습들로 아시아뿐만 아니라 세계를 매료시킴으로써, 단연 전세계 최고의 걸그룹 중 하나임을 보여준다”라고 덧붙였다.

더불어 미국 음악 전문 케이블 FUSE TV는 “소녀시대의 새로운 앨범 발매는 세계적으로 축하할 만한 일이다”라고 언급한데 이어, 28일 이번 뮤직비디오에 대해서도 “2013년에 발표했던 ‘아이 갓 어 보이(I Got a Boy’(퓨즈 TV Top song 41에 들었던)) 뮤직비디오의 화려한 색감과 다채로움도 사랑했지만, 영화 같은 영상의 ‘미스터미스터’ 뮤직비디오에서 그녀들의 귀여운 모습이 아닌 세련된 모습을 보는 것도 즐겁다”라며 뮤직비디오를 소개했다.

이 밖에도 미국의 트렌디한 온라인 뮤직 매거진인 하이프트랙(Hypetrak)은 “소녀시대는 그들의 신곡 ‘미스터미스터’ 발매 후, 바로 타이틀곡에 대한 시각적인 해석을 보여줬다. 이번 신곡은 지금까지 소녀시대가 발매한 것들 중 최고로 세련되고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며, 뮤직비디오에서는 계속해서 그들의 반짝반짝 빛나는 세계의 컬러풀한 에너지를 보여준다”라고 28일 보도했고, 미국 MTV의 음악 및 문화 전문 사이트인 MTV 버즈워디(BUZZWORTHY) 도 “보다 상세히 들여다보니, 소녀시대의 새로운 뮤직비디오는 전 세계 미스터들에게 응원이 되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소녀시대는 오는 3월 6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미스터미스터’의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