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물치 데뷔 후 첫 팬미팅 가져

DSC_8301

신인 아이돌그룹 가물치(큐, 보너스, 로키, 지로우, 아토)가 데뷔 후 첫 팬미팅을 가졌다.

가물치는 지난 1일 오후 서울 삼성동 베어홀에서 200여 명의 팬들과 팬미팅을 갖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가물치는 팬들과의 첫 만남에서 그 동안 방송을 통해 보여줄 수 없었던 5인 5색의 다양한 매력을 보여줬다. 가물치는 데뷔 타이틀곡 ‘뭣 모르고’로 팬미팅의 시작을 알렸다. 이어진 무대에서 로키는 비의 ‘널 붙잡을 노래’로 첫 솔로 무대를 선보였다.

아토와 보너스는 버벌진트의 ‘좋아 보여’를 불렀으며, 지로우와 보너스는 프리스타일 랩을 선보여 그동안 숨겨왔던 랩 실력을 뽐냈다. 또한 메인보컬 큐는 라디의 ‘엄마’를 부르며 자신의 부모님 생각에 눈시울이 붉어졌다.

공연과 더불어 다양한 이벤트도 볼거리였다. 휴대전화 문자를 통해 즉석에서 팬들의 질문을 받아 답해줬으며, 질문이 채택된 팬들에게는 가물치 멤버들의 커플티를 선물로 받았다. 멤버들의 애장품을 증정하고 폴라로이드 카메라로 기념사진도 촬영하는 시간도 가졌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