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유노윤호, 기아대책 홍보대사로 나서

유노윤호 이미지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회장 이성민)의 홍보대사로 위촉된다.

유노윤호는 오는 3월 3일 오후 1시, 기아대책 서울 사무국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홍보대사로 임명될 예정이라고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밝혔다.

유노윤호는 지난해 9월 KBS 1TV ’희망로드 대장정’을 통해 아프리카 가나 북부 지역 볼가탕가 마을에 교육센터를 세우는데 동참하며 기아대책과 인연을 맺었다. 유노윤호는 현재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배우 임동진, 조민기, 정태우, 김정화, 권오중, 박신혜 등 24명의 홍보대사와 함께 가난과 질병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을 만나고 관련 사업을 알리는 등의 활동을 통해 기아대책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기아대책은 지구촌 기아상황을 전 세계에 알리고, 굶주린 이들에게 식량과 사랑을 전하며 생존과 자립을 돕고, 빈곤상황인 국가와 지역에 해외 구호개발 봉사단인 ‘기아봉사단’을 직접 보내 각종 개발사업과 긴급구호활동을 펼치는 국제구호단체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