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서 윤시영, ‘불후의 명곡-삼일절 특집’ 출연…’발해를 꿈꾸며’ 재해석

김종서 윤시영
가수 김종서가 뮤지컬 배우 윤시영과 함께 ‘불후의 명곡’ 삼일절 특집에 출연한다.

김종서는 삼일절(3.1절) 특집으로 진행된 KBS2 ‘불후의 명곡’ 녹화에 윤시영과 함께 ‘내 나라 내 겨레’를 열창했다.

김종서와 윤시영이 선보인 ‘내 나라 내 겨레’는 서태지의 명곡 ‘발해를 꿈꾸며’를 접목해 새롭게 편곡한 곡. 또 김종서의 시원한 고음과 윤시영의 맑고 청아한 목소리가 어우러 무대에 출연진을 비롯 녹화에 참여한 관계자들의 환호와 박수갈채가 이어졌다는 후문.

이번 ‘불후의 명곡-삼일절 특집’에서 서태지의 응원에 힘입은 김종서가 이번 윤시영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지난 주 ‘정미조 편’ 우승에 이어 또 다시 우승 트로피를 손에 넣을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종서와 윤시영이 출연한 KBS2 ‘불후의 명곡-삼일절 특집’은 1일 오후 6시 15분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