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SNL 코리아’, 윤형빈 서두원 송가연 등 ‘GTA 삼일절’ 카메오 출연

윤형빈
돌아온 ‘SNL 코리아’ GTA 첫 회는 삼일절 특집이다.

개그맨이자 종합격투기 파이터 윤형빈, ROAD FC 챔피언 서두원, 로드걸 출신 파이터 송가연이 tvN ‘SNL 코리아’의 ‘GTA 삼일절’에서 파이터 본능을 드러낸다. 이들은 삼일절을 맞아 마련된 ‘GTA 삼일절’에서 카메로오 출연, 독립운동가로 분해 시원한 웃음 폭탄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교는 새롭게 게임 가게 사장이 된 홍진호에게 ‘GTA 삼일절’을 권유 받고 게임을 플레이 하게 된다. 독립운동가와 친일파 중에서 골라 플레이를 하는 중 황당 코믹하면서도 풍자와 해학 넘치는 다양한 체험으로 안방 극장에 배꼽주의보를 내릴 예정이다.

특히 윤형빈은 타카야 츠쿠다와의 시합을 패러디, 게임 안에서 김민교가 처한 상황과 절묘하게 맞아 떨어지며 웃음을 자아낸다. 또 저격수로 변신한 서두원은 김민교를 궁지에 몰아넣는 역할로 활약하며 코믹한 상황을 연출한다. 송가연은 호쾌한 로우킥, 하이킥으로 적들을 물리치며 김민교에게 큰 도움을 되는 아이템을 선물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이번 GTA는 방송되는 날이 삼일절인만큼 단순 웃음과 풍자만 있는 것이 아니라 의미 있는 감동 전달을 위해서도 애를 많이 썼다”며 “게임 가게 사장으로 합류한 홍진호와 게임 플레이어인 김민교의 환상 호흡, 카메오로 출연한 윤형빈, 서두원, 송가연의 활약에 많은 기대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SNL 코리아’는 이번이 다섯 번째 시즌으로, 새로운 콘셉트와 신규 코너 그리고 새 크루의 등장 등 대규모의 개편을 단행했다. 신동엽, 유희열, 유세윤, 김민교, 박재범, 안영미, 정명옥, 서유리 등 고정 크루들과 섹시함과 끼를 갖춘 성인돌 나르샤, 서은광(비투비), 뮤지컬 배우 정상훈 등 새로운 멤버가 함께 호흡을 맞춘다. 1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