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후, 중국영화 ‘향기’ 비하인드 사진 공개 “연기로 교감하고 싶다”

박시후
“연기로 팬들과 교감하고 싶다.”

박시후가 본격적인 활동에 시동을 건다.  지난 2월 중순 중국영화 ‘향기'(가제) 촬영을 마친 박시후가 촬영장 비하인드 사진을 통해 근황을 전했다.

27일 박시후 소속사 후팩토리는 제시 창 취이샨 감독의 ‘향기’ 촬영을 위해 중국과 부산을 오갔던 지난 3개월 간의 행적이 담긴 박시후의 사진 일부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한 사진에는 ‘향기’ 촬영을 위해 중국으로 출국 당시 상해 푸둥 국제공항을 마비 시킬 정도로 많은 취재진과 팬들이 모인 모습부터 촬영장에서의 진지한 모습, 상대 배우들과 다정한 커플 사진까지 다양한 박시후의 모습이 담겨 있다.

박시후는 “항상 기다려주고 응원해주시는 팬들 덕분에 좋아하는 연기를 마음껏 할 수 있는 것 같다”며 “이번 영화 ‘향기’를 시작으로 매 작품 팬들과 교감하며 좋은 연기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박시후는 중국 영화 ‘향기’ 촬영을 마치고, 3월 본격적인 홍보 활동을 앞두고 있다. 또 KBS2 새 수목드라마 ‘골든크로스’를 통해 국내 안방 극장 복귀도 모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박시후, 시후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