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은 가득히’, 또 3%대 시청률 기록

태양은 가득히

KBS2 월화드라마 ‘태양은 가득히’가 고전하고 있다.

25일 오전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4일 방송된 ‘태양은 가득히’ 3회는 3.8%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1, 2회가 연속방송됐던 17일 방송과 비교했을 때, 1회 시청률인 3.7%보다 0.1%포인트 올랐지만, 2회 시청률인 5.1%보다 1.4%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또한 이는 전작인 ‘총리와 나’의 자체 최저 시청률 4.9%보다 낮은수치다. 그러나 완성도 높은 스토리와 주연 배우들의 연기가 호평을 받고 있어 시청률이 오를 가능성은 여전히 높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기황후’는 25.3%, SBS ‘따뜻한 말 한마디’는 8.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KBS2 ‘태양은 가득히’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