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에서 온 그대’ 굳건한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어디까지 갈까

SBS '별에서 온 그대' 포스터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가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지켰다.

2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0일 방송된 ‘별에서 온 그대’ 19회는 전국기준 26.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8회 방송분이 기록한 자체 최고시청률 27.4%보다 0.7%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오는 27일 종영을 앞둔 ‘별에서 온 그대’는 매회 압도적인 수치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이날 방송된 ‘별에서 온 그대’에서 천송이(전지현)는 도민준(김수현) 덕분에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 도민준은 천송이를 구하기 위해 여러 사람들 앞에서 초능력을 사용해 정체가 들통 나고 말았다. 천송이는 도민준이 자기의 별로 돌아가지 않으면 죽을 수도 있다는 사실을 알고 도민준의 프러포즈에도 이별을 고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감격시대: 투신의 탄생’은 9.8%, MBC 수목드라마 ‘미스코리아’는 5.9%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