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3월 서울공연 해외 생중계로 아시아 2만 팬과 동시 호흡

B.A.P

그룹 B.A.P(비에이피)의 단독 콘서트가 전세계에 생중계된다.

B.A.P가 3월 올림픽 공원 내 SK 올림픽 핸드볼 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펼친다. 3월 8일과 9일 개최되는 콘서트 ‘비에이피 라이브 온 얼스 서울 2014(B.A.P LIVE ON EARTH SEOUL 2014)’는 앞서 파격적인 스팟 광고 프로모션과 새롭고 독특한 무대 구성 공개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와 함께 B.A.P는 공연 생중계 ‘라이브 뷰잉’ 일정을 공개하며 세계 각국의 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B.A.P 콘서트의 해외 생중계 이벤트는 이번이 처음이다.

양일 간에 걸친 공연 중 9일 펼쳐지는 B.A.P의 이번 공연은 대만, 홍콩, 일본 등 세계 각지의 영화관 스크린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콘서트 당일 현장에 참석하는 국내 팬들과 생중계를 통해 공연을 함께 관람하는 세계 팬들을 합쳐 약 2만여 명 이상이 B.A.P의 콘서트를 즐기게 된다.

B.A.P의 소속사인 TS 엔터테인먼트는 “서울에서의 공연에 참석할 수 없는 해외 팬들이 보내온 열화와 같은 요청에 힘입어 먼저 아시아권을 대상으로 한 생중계를 진행하게 되었다”고 전하며 “현장의 생동감 넘치는 무대와 탄탄한 음향까지 생생하게 전달할 수 있도록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B.A.P는 ‘1004(Angel)’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감과 동시에 콘서트 준비로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TS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