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코난’ 박해진, 옴므파탈로 돌아온다…중국 화보공개

박해진 중국화보

박해진이 중국 패션화보를 통해 국내에서와는 또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배우 박해진이 패션화보를 통해 옴므파탈로 변신했다.

박해진은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에서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재벌 2세 순정남 휘경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이 가운데, 17일 박해진 소속사는 박해진의 중국 패션 화보를 공개해 색다른 모습을 보여줬다.

박해진은 중국 내에서 이미 자리잡은 한류스타. 수많은 러브콜과 연이은 CF, 화보 촬영으로 높은 인기를 증명하고 있는 그는 최근 중국의 유명 의류 브랜드 서원전의 2014 S/S 화보를 촬영했다.

화보에서 박해진은 강렬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해 남성적인 매력을 보여준다.

또 아무나 소화하지 못하는 화려한 패턴의 의상, 화이트 팬츠와 네이비 재킷 등 센스 있는 남친룩을 완성시켰다.

박해진은 현재 드라마‘별그대’에서 소시오패스이자 형인 재경(신성록)의 비밀을 밝히기 위해 기억상실에 걸린 척 연기하는 한편 재경의 허를 찌르는 등 두 얼굴을 보여주고 있어 휘코난이라는 별명으로 사랑받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서원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