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의 스텔라, ‘엠카’ 컴백 무대서 안무 일부 수정

스텔라엠카

엠넷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쳐

‘마리오네트’로 선정성 논란에 휩싸였던 걸그룹 스텔라의 무대가 공개됐다.

걸그룹 스텔라가 13일 케이블채널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마리오네트’의 무대를 꾸몄다.

이날 무대에서 스텔라는 검은 스타킹, 몸매가 드러나는 보라색 원피스를 입고 섹시함을 강조했다. 스텔라는 ‘마리오네트’의 뮤직비디오가 공개된 후 선정성 논란이 일었던 것을 의식해서인지 엉덩이를 쓰다듬는 안무 등 수위가 높은 일부 안무를 수정했지만, 대부분의 퍼포먼스는 뮤직비디오에서 보여줬던 것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이날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서는 걸스데이, 이민우, 소유X정기고, 에스엠 더 발라드, 방탄소년단, 박지윤, 스피카 등이 출연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엠넷 ‘엠카운트다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