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윌 휘성, 누구를 위해 첫 콜라보했나?

MAMAMOO_1

휘성과 케이윌이 신인 걸그룹 마마무(Mamamoo)와 함께 한 디지털 싱글 ‘썸남썸녀’가 11일 공개됐다.

휘성과 케이윌은 가요계에서 친한 선후배 사이로 잘 알려져 있다. 둘이 함께 레코딩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마마무는 지난달 범키와 함께 한 데뷔곡 ‘행복하지마’를 통해 가요계에 눈도장을 찍었다. 소속사 WA엔터테인먼트 측은 “휘성과 케이윌은 마마무의 음악적 실력에 반해 직접 발 벗고 나섰다”라고 전했다.

‘썸남썸녀’의 뮤직비디에오는 최근 대세 보이그룹으로 떠오른 빅스의 엔과 홍빈이 출연해 함께 안무를 춰 눈길을 끈다. 이 곡은 펑키한 리듬에 복고적인 사운드가 가미된 레트로 풍의 달콤한 사랑 노래다. 마마무를 발굴한 김도훈 작곡가, 그리고 에스나각 작곡을 맡았으며 김이나와 휘성이 함께 작사에 참여했다.

마마무와 휘성, 케이윌은 펑키한 리듬 위로 능숙하게 어우러지고 있다. 케이윌과 휘성은 “어린 나이에 다들 노래를 너무 잘해서 부럽고 대한민국 보컬 걸그룹으로서 자리매김을 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WA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