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를 부탁해’ 여현수 정하윤 부부, 출산 과정 공개

KBS2 '엄마를 부탁해'

KBS2 ‘엄마를 부탁해’,

배우 여현수-정하윤 부부의 출산기가 공개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KBS2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엄마를 부탁해‘에서는 지난 2일 첫째를 출산한 여현수-정하윤 부부의 출산기가 그려진다. 여현수-정하윤 부부는 출산의 과정을 가감 없이 공개할 예정이다.

이날 여현수는 정하윤이 14시간이 넘는 긴 산고의 고통에 힘들어하는 동안 보호자 대기실과 분만실을 오가며 초초한 모습을 보였다. 여현수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병원까지 오는데 20분도 안 걸렸다”면서 “(핸들 잡는데) 손이 바들바들 떨리더라”며 극도로 긴장된 마음을 전했다. 가족들 역시 3분마다 계속되는 진통에 힘들어하는 정하윤에게 “이 정도면 잘 참는 거다”라고 말하며 기운을 북돋아주는 것도 잠시, 이내 “딱하다”며 눈물을 쏟았다.

여현수-정하윤 부부 외에도 ‘엄마를 부탁해’ 에서는 강원래-김송, 김현철-최은경, 송호범-백승혜, 이승윤-김지수, 배수광-김유주 등 부부 6쌍의 좌충우돌 출산기가 그려진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