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인, ‘진실 혹은 대담’ 뮤직비디오 전편 공개…동료들 무한 폭로

가인 '진실 혹은 대담'

가인 ‘진실 혹은 대담’

가수 가인의 ‘진실 혹은 대담(Truth or Dare)’ 뮤직비디오 전편이 공개됐다.

6일 자정 3집 미니앨범을 공개한 가인은 타이틀곡 ‘진실 혹은 대담’을 비롯해 수록곡 전곡이 음원차트 상위권에 올랐다. 이어 가인은 같은 날 정오 멜론을 비롯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진실 혹은 대담’ 뮤직비디오 전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티저 영상에 등장했던 아이유, 허지웅, 윤종신, 브라운아이드걸스, 조권, 조형우, 이민수 작곡가 등 가인과 절친한 동료들의 더 솔직하고 파격적인 고백들이 페이크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담겼다. 특히 허지웅은 “결핍의 아이콘이다. 나한테 끼 부린다”며 가인에 대해 폭로했다.

또한 대만 톱가수 나지상은 가인과의 식사 약속을 위해 방한했으나 가인이 약속을 펑크내는 바람에 3시간을 기다림 끝에 대만으로 쓸쓸히 돌아가는 모습을 보였다. 뮤직비디오 중간에는 뮤지컬을 연상케 하는 가인의 퍼포먼스가 포함됐다.

가인의 ‘진실 혹은 대담’ 뮤직비디오는 ‘돌이킬 수 없는’, ‘피어나’ 등을 만든 황수아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실제 가인과 동고동락하는 매니저, 스타일리스트, 포토그래퍼 등 스태프들의 모습이 가감없이 담겨 눈길을 모았다.

‘진실 혹은 대담’은 어반 계열의 미니멀한 사운드와 그루브한 베이스 라인이 잘 어우러진 펑키한 팝 뮤직으로 도입부의 피아노 선율과 베이스 라인은 몽환적이고 대담한 느낌을 나타낸다.

가인은 같은 날 오후 6시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컴백 무대를 가진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가인 ‘진실 혹은 대담’ 뮤직비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