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종현, 정엽 이어 ‘푸른밤’ 새 DJ 발탁

종현

종현

그룹 샤이니 종현이 MBC FM 4U ‘푸른밤’의 새 얼굴을 맡았다.

23일 ‘푸른밤’ 측은 하차 의사를 밝힌 DJ 정엽의 후임으로 샤이니 종현이 발탁됐다고 밝혔다.

MBC 라디오 관계자는 “종현이 음악활동에 진지하게 임하는 모습을 평소 눈여겨 봤으며 뮤지션으로서 음악에 대한 열정이 크기 때문에 정통 음악프로그램인 ‘푸른밤’의 전통을 잘 이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지난 2005년 10월 24일 첫방송을 시작한 ‘푸른밤’은 가수 성시경을 필두로 알렉스, 정엽 등이 DJ로 거쳐 간 MBC의 간판 음악프로그램이다.

현재 ‘푸른밤’ DJ인 정엽은 새 앨범 작업과 함께 장기 프로젝트 추진을 위해 하차의사를 MBC 라디오국에 전했다. 지난 2010년 10월 18일부터 ‘푸른밤’의 DJ를 맡아온 정엽은 지난 3년 3개월 간 심야 청취자들의 배려 깊은 오빠, 형으로 사랑받아 왔다.

‘푸른밤’ 새 DJ 종현은 오는 2월 3일 자정 청취자들과 첫 만남을 가진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