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MBC ‘엄마의 정원’ 여주인공 안방극장 컴백

정유미

정유미가 MBC 일일드라마로 컴백한다

배우 정유미가 MBC 새 일일 드라마 ‘엄마의 정원’의 여주인공으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22일 정유미 소속사 네오스엔터테인먼트는 “정유미가 MBC 새 일일 드라마 ‘엄마의 정원’의 여주인공 서윤주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MBC에서는 첫 주연작인만큼 배우 또한 기대감을 갖고 열심히 촬영 준비 중에 있다”며 “현재 출연 중인 MBC 예능 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도 병행하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유미가 맡은 서윤주 역은 밝고 솔직한 매력에 활달한 성격의 대기업 가문의 딸이자 말 전문 수의사 캐릭터다. MBC가 오후 9시대 일일 드라마를 편성한 뒤 처음으로 선보이는 현대극 ‘엄마의 정원’은 여주인공 서윤주의 가족애와 사랑을 중심으로 그려질 따듯한 드라마로, MBC ‘천번째 입맞춤’ ‘사랑해 울지마’ 등의 박정란 작가와 MBC ‘반짝반짝 빛나는’ ‘종합병원2’ ‘소울메이트’ 등을 연출한 노도철 PD가 의기투합한다.

‘엄마의 정원’은 ‘제왕의 딸 수백향’ 후속으로 오는 3월 초 첫 방송 예정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네오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