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 주원, 2013 KBS 연기대상 최우수 연기상…‘굿 닥터’의 ‘비밀’은 연기력!

2013 K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주원(위쪽)과 지성

2013 K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주원(위)과 지성

배우 지성과 주원이 2013 K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8시 30분부터 여의도 KBS홀에서 진행된 2013 KBS 연기대상에서 ‘비밀’과 ‘굿 닥터’에 각각 출연한 지성과 주원이 최우수 연기상을 공동 수상하며 대상의 기쁨을 만끽했다.

지성은 “올 한해 ‘비밀’이 많은 사랑을 받아서 그 대표로 내가 상을 받는 것 같다”며 “고생한 제작진과 동료 배우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수상의 기쁨을 함께 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 “황정음이 있어 큰 힘을 얻었다. 역시 동료 배우의 역할이 중요한 것 같다”며 “올해 결혼도 했다. 집에 가면 그 자리에 있는 아내 이보영이 항상 새벽에 일어나서 집 밥을 해줬다. 그래야 연기도 잘하고 돈도 많이 벌어온다고 하더라. 그 집 밥의 힘이 대단한 것 같다”는 말로 아내에 대한 뜨거운 애정도 드러냈다.

주원은 “항상 최고의 모니터 요원이 돼주는 가족에게 감사하다”며 “주상욱을 비롯한 배우들과 제작진에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굿 닥터’는 내게 너무 큰 도전이었다. 자폐증을 겪고 있는 분들이 우리와 같은 감정을 갖고 있고, 울림을 줄 수 있는 분들이라는 것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그 분들이 좀 더 좋은 환경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더 겸손하고 계산하지 않고 사람 냄새나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말로 수상 소감을 마무리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