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SBS 연기대상 중편 최우수상…3연패 기록

이민호

이민호

배우 이민호가 SBS ‘연기대상’에서 5관왕에 올랐다.

이민호는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 타워에서 열린 ’2013 SBS 연기대상’에서 중편드라마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특히 이민호는 지난해 ‘신의’로 2011년 ‘시티헌터’로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도 최우수상을 받는 기록을 세웠다.

또 시청자가 뽑은 인기상, 10대 스타상, 베스트커플상, 베스트드레서상 수상자로도 선정돼 ‘상속자들’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민호는 수상소감을 통해 “올해는 저보다도 ‘상속자들’이 많은 사랑을 받아서 무척 행복하다”며 “가슴에 박히는 대사와 공감할 수 있는 캐릭터로 연기할 수 있는 기쁨을 알게 해주신 김은숙 작가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또 “‘상속자들’을 통해 사랑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됐다”며 “사람들이 살아가면서 자신의 감정에 솔직하고, 진실된 마음을 표현할 수 있는 관계가 됐으면 좋겠따는 생각을 했다”고 작품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이날 시상식은 개그맨 이휘재와 배우 이보영, 김우빈의 사회로 진행됐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