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호 윤아, 2013 KBS 연기대상 미니시리즈 우수상 수상

2013 KBS 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남녀 우수상을 수상한 오지호(위쪽)와 윤아

2013 KBS 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남녀 우수상을 수상한 오지호(위쪽)와 윤아

배우 오지호와 윤아가 2013 KBS 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남녀 우수상을 차지했다.

31일 오후 8시 30분부터 여의도 KBS홀에서 진행된 2013 KBS 연기대상에서 ‘직장의 신’의 오지호와 ‘총리와 나’의 윤아가 각각 미니시리즈 부문 남녀 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오지호는 “‘직장의 신’은 착한 제작진과 착한 배우들이 만든 작품이다. 앞으로 좋은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담담한 소감의 메시지를 전했다.

‘총리와 나’로 수상의 영예를 안은 윤아는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영광이다”며 “시상식에 자리한 나문희, 김혜수처럼 진정한 연기를 할 수 있는 배우로 거듭나기 위해서 노력하겠다”는 말로 선배들에 대한 존경의 마음을 표현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