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아빠! 어디가?’ 팀, 연말맞이 특별 모임…엄마들도 함께

MBC '일밤-아빠! 어디가?' 스틸

MBC ‘일밤-아빠! 어디가?’ 스틸

MBC ‘일밤-아빠! 어디가?(이하 아빠! 어디가?)’ 가족들이 연말 맞이 특별한 모임을 가졌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아빠! 어디가?’ 가족들은 한 해를 마무리 하는 의미로 온 가족이 참석하는 ‘가족의 밤’ 시간을 마련했다.

이날 다섯 가족 전체가 한 자리에 모이는 것이 처음인 가족들은 설레는 마음으로 준비에 임했다. 아이들은 송년 행사에 빠질 수 없는 장기자랑부터 엄마의 참석을 돕기 위한 집안일 거들기까지 ‘가족의 밤’을 위한 총력전을 이었다.

민국, 민율 형제는 세 아이 때문에 바쁜 엄마에게 모임 준비의 시간을 주기 위해 고사리 손을 보탰다. 민국이는 돌도 채 지나지 않은 막내 여동생 민주 돌보기에 나서며 맏이 역할을 톡톡히 했고 형에게 뒤지고 싶지 않은 민율이는 고무장갑을 끼고 설거지를 시도해 엄마를 놀라게 했다.

또한 ‘가족의 밤’을 빛내 줄 장기자랑 준비도 이어졌다. 준수 형제는 뮤지컬 출연중인 이종혁 아빠로부터 특별히 배운 목청 다듬기를, 지아, 지욱이 남매는 엄마가 직접 참여한 깜찍한 댄스를 선보였다.

특히 가끔 얼굴을 비추는 것만으로도 화제를 낳았던 엄마들의 참석으로 인해 ‘가족의 밤’ 행사가 더욱 빛이 났다는 후문. 이날 엄마들이 서툰 아빠들을 도와 솜씨 발휘에 나섰기에 아이들은 풍성한 저녁식사를 할 수 있게 됐다.

이날 살림 노하우와 풍부한 재료로 승부를 보려 했던 어른들과 달리 아이들은 본인들의 입맛에 안성맞춤인 한 요리에 크게 열광해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아빠! 어디가?’ 송년 특집 ‘가족의 밤’은 오는 29일 오후 4시 55분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