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도현, ‘타잔 3D’와 만났다…홍보대사 및 스페셜 예고편 나레이션

윤도현
가수 윤도현이 애니메이션 ‘타잔 3D’ 홍보대사와 함께 스페셜 예고편 나레이션을 맡았다.

윤도현은 ‘타잔’과 남다른 인연을 자랑한다. 윤도현의 데뷔 타이틀곡이 다름아닌 ‘타잔’이다. 타잔 캐릭터를 통해 자신의 음악적 색깔을 드러낸 것. 타잔의 시그널 사운드인 ‘아아아~’라는 함성과 재치 있는 가사로 눈길을 끌었다.

또 윤도현은 1999년 디즈니 애니메이션 ‘타잔’ OST 전곡의 한국어 버전을 노래하기도 했다. 세계적인 뮤지션 필 콜린스의 명곡을 윤도현 특유의 목소리로 노래해 영화의 재미를 더했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타잔 3D’ 홍보대사로 제격이다.

윤도현은 탄생 100주년을 맞아 업그레이드 된 모험과 성장 스토리로 새롭게 태어난 ‘타잔 3D’의 스페셜 예고편 나레이션을 맡았다. 강력한 샤우팅으로 타잔의 시그널 사운드를 직접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나레이션 더빙을 마친 윤도현은 “100% 모션캡쳐 기술을 사용해 실제 배우들이 직접 연기를 했다고 들었습니다. 그래서 훨씬 생동감 넘칠 것 같네요”라며 “3D를 굉장히 좋아하는 데 거대한 스케일의 3D로 새롭게 탄생한 타잔을 스크린으로 볼 생각하니 굉장히 기대가 됩니다”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또 그는 “어른들에게는 향수를 불러일으키고 아이들에게는 모험심을 자극해 이번 겨울 방학,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좋은 영화라고 생각합니다”라고 추천했다.

‘타잔 3D’는 내년 1월 9일 개봉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