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로로’ ‘잉여’ ‘소원’, 영등위 선정 2013년 청소년을 위한 좋은 영상물

영화 '뽀로로 극장판 슈퍼썰매대모험', '앵어들의 히치하이킹', '소원' 포스터 (왼쪽부터)

영화 ‘뽀로로 극장판 슈퍼썰매대모험’, ‘앵어들의 히치하이킹’, ‘소원’ 포스터 (왼쪽부터)

애니메이션 ‘뽀로로 극장판 슈퍼썰매 대모험’(감독 박영균), 다큐멘터리 ‘잉여들의 히치하이킹’(감독 이호재), 극 영화 ‘소원’(감독 이준익)이 2013년 ‘청소년을 위한 좋은 영상물’로 선정됐다.

‘청소년을 위한 좋은 영상물’은 영상물등급위원회(이하 영등위)가 해마다 등급을 분류한 국내 영화와 비디오물 중 국민 정서 함양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청소년과 가족이 함께 볼만한 영상물을 엄선해 매 분기 (1, 2, 3, 4)별로 선정된다. 영등위는 주제 및 완성도, 재미와 감동, 교육적, 예술적 가치를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부문별로 1편씩을 최종 결정한다.

극 영화 부분 수상작 ‘소원’은 아동 성폭력 사건을 당한 가족의 치유와 회복을 그린 작품으로 절망을 넘는 가족의 따뜻한 사랑을 그린다. 다큐멘터리 부분 수상작 ‘잉여들의 히치하이킹’은 배낭여행을 통해 젊은이들의 열정과 도전의식을 보여주며 청소년들에게 세상을 바라보는 방식을 새롭게 전한다. 애니메이션 부분 수상작 ‘뽀로로 극장판 슈퍼썰매 대모험’은 뽀로로와 친구들이 챔피언을 향해 나아가면서 겪는 위기를 우정으로 극복하며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하는 작품이다.

2013년 ‘청소년을 위한 좋은 영상물’ 시상식은 오는 17일 오후 2시 부산 시청자미디어센터 2층에서 진행된다.

글. 이은아 domin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