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우한 폐렴 비상에 공개방송 안전 지침 공지 “심각해지면 무관중 녹화”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제공=KBS

KBS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으로 인해 생방송 및 공개방송 녹화에 참여하는 관객에게 당부의 말을 전했다.

KBS는 28일 “이번 주 공개 방송은 녹화 예정입니다. 관객 출입구에 건강 안전 고지를 게시하고 손 소독제, 마스크, 발열감지기를 준비하고 문제가 우려되는 관객은 귀가 조치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이번 주중이라도 상황이 심각해지거나 정부의 지침이 있으면 무관중으로 녹화 (또는 생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지속적으로 추이를 지켜보고 무엇보다 안전을 우선적으로 진행하겠다”고 설명했다.

이하 KBS 공식입장 전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과 관련한 당사의 공개방송 녹화(생방송) 진행 지침을 알려드립니다.

이번 주 공개 방송은 녹화 예정입니다. 관객 출입구에 건강 안전 고지를 게시하고 손 소독제, 마스크, 발열감지기를 준비하고 문제가 우려되는 관객은 귀가 조치 예정입니다. (관객에게는 사전에 마스크 준비를 고지하겠습니다)

하지만, 이번 주중이라도 상황이 심각해지거나 정부의 지침이 있으면 무관중으로 녹화 (또는 생방송)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지속적으로 추이를 지켜보고 무엇보다 안전을 우선적으로 진행하겠습니다. 변동이 있으면 바로 알려드리겠습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