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NECT, BTS’ 강이연 작가 “방탄소년단이 아니었다면 불가능한 협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28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배움터 디자인전시관에서 열린 글로벌 현대미술 프로젝트 ‘ 커넥트, 비티에스(CONNECT, BTS)’의 전시회에 참석한 강이연 작가. / 서예진 기자 yejin@

“전 세계 다섯 개 도시와 거대한 기관, 어마어마한 작가들을 연결할 수 있었던 건 방탄소년단(BTS) 덕분입니다.”

한국 출신으로 현재 영국을 비롯해 세계 무대에서 활동 중인 강이연 작가의 말이다. 강 작가는 28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배움터 디자인전시관에서 글로벌 현대미술 프로젝트 ‘커넥트, 비티에스(CONNECT, BTS)’의 전시회가 열렸다.

‘CONNECT, BTS’는 세계적인 미술 작가들이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협업한 현대미술 전시 프로젝트이다. 지난 14일 영국 런던을 시작으로 독일 베를린 ,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미국 뉴욕을 거쳐 이날 서울에서 막을 올렸다. 전 세계 5개국, 22명의 현대미술 작가들이 참여했고 다섯 개 도시의 전시 현장을 방문하면 방탄소년단이 등장하는 특별한 도슨트(Docent, 전시물을 설명하는 안내인)도 경험할 수 있다.

이날 서울 전시에는 국내외 미술계 주요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앤 베로니카 얀센스의 대규모 공간 설치 작품과 강이연 작가를 중심으로 한 아카이브 전시 섹션으로 구성됐다.

TEN PHOTO,CONNECT BTS,커넥트 비티에스,BTS

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CONNECT, BTS’

TEN PHOTO,CONNECT BTS,커넥트 비티에스,BTS

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CONNECT, BTS’

TEN PHOTO,CONNECT BTS,커넥트 비티에스,BTS

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CONNECT, BTS’

세계적인 현대미술 작가들과 큐레이터들이 ‘다양성에 대한 긍정’ ‘연결’ ‘소통’ 등 방탄소년단이 강조한 철학과 메시지를 지지하며, 이를 현대미술의 언어로 확장한 작품을 완성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전시 프로젝트를 통해 음악뿐만 아니라 현대 미술이라는 새로운 영역과 만나 자신들의 철학과 메시지를 전 세계에 전달한다.

방탄소년단의 주요한 안무에서 영감을 받아 재해석한 영상을 전시 공간 전체에 투사하는 프로젝션 매팅 작업을 선보인 강이연 작가. 그는 “내가 만든 ‘비욘드 더 씬(Beyond the Scene)’은 방탄소년단의 힘 넘치는 퍼포먼스에서 영감을 받아 완성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이번 작업을 위해 영국에 살고 있는 다양한 연령과 직업군의 아미(ARMY, 방탄소년단의 팬클럽)와 만났다고 한다.

강이연 작가는 “전 세계의 지각변동을 일으킨 방탄소년단이기에 이번 협업이 성공할 수 있었다. 그들의 영향력 덕분에 전에 없던 플랫폼이 만들어졌고, 새로운 방식으로 전시를 관람한다면 좀 더 재미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에서 열리는 ‘CONNECT, BTS’는 오는 3월 20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배움터 디자인전시관 전시장에서 펼쳐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