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동건, ‘파리의 연인’ 김은숙 작가 의심…“명대사 바꾸려 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라디오스타’ 스틸컷./사진제공=MBC

배우 이동건이 MBC ‘라디오스타’에서 드라마 ‘파리의 연인’ 김은숙 작가를 의심했다고 고백한다. ‘이 안에, 너 있 다’라는 명대사로 큰 화제를 모았던 그는 당시 난감했다고 솔직하게 털어놔 관심을 집중시킨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뮤지컬 ‘보디가드’의 주역들인 이동건, 강경준, 김선영, 손승연이 출연하는 ‘내 속엔 내가 너무도 많아’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동건은 ‘파리의 연인’ 명대사의 비화를 털어놓는다. ‘이 안에, 너 있다’라는 대사가 너무 난감했다는 그는 김은숙 작가를 의심하기까지 이르렀다고. 이에 대사를 바꾸려고 시도했지만 이내 마음을 접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이동건은 손승연 때문에 무대를 망칠 뻔한 사연으로 폭소를 유발한다. 두 사람은 뮤지컬 ’보디가드’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기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이 커진다. 특히 그의 독특한 ‘돌려 말하기’ 스킬에 모두 웃음을 참을 수 없었다는 후문이다.

‘부잣집 아들설’도 적극 해명한다.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제가 감히 아버지께 용돈을 드려본 적 없다’는 그의 발언이 화제가 된 것. 이에 진실이 무엇일지 시선이 집중된다.

이번 주 스페셜 MC로는 개그맨 이진호가 함께한다. 지난 게스트 출연 당시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던 그가 이번에도 맹활약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특히 이진호는 이동건과의 특별한 인연으로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군대에서 만나 지금까지 친분을 이어오고 있다고. 이진호는 오프닝 때부터 성대모사로 큰 웃음을 선사하며 이동건의 긴장을 풀어줬다는 후문이다.

이동건의 ‘파리의 연인’ 명대사 비화는 오는 29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