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리, 청초부터 고혹까지…전곡 콘셉트 티저 1人 6色 매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해리 두 번째 미니앨범 ‘from h’ 티저. /사진제공=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다비치 이해리가 새 미니앨범 ‘from h’의 전곡 콘셉트 티저를 공개했다.

이해리는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from h’의 전곡 콘셉트 티저를 선보이며 팬들에 특별한 새해 선물을 안겼다.
이번 앨범은 이해리가 2년 9개월 만에 내놓는 솔로 앨범인 만큼 팬들을 위해 수록곡 전곡의 티저 영상 먼저 선보였다. 지난 21일 1번 트랙 ‘지금’을 시작으로 ‘우는 법을 잊어버렸나요’ ‘이 노래’ ‘견애 차이’ ‘사랑은 어디로 간 걸까’ ‘나만 아픈 일’ 등 6개 영상이 연휴를 꽉 채웠다.

티저 영상에는 새 앨범 ‘from h’의 콘셉트를 담은 이해리의 이미지와 함께 음원 하이라이트 부분이 삽입됐다. 이해리는 따뜻한 무드로 청초한 비주얼을 뽐내고, 스팽글 스커트로 고혹적인 면모도 과시하며 1인 6색의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오는 29일 발매되는 새 미니앨범 ‘from h’는 이해리가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아이덴티티를 담았다. 또한 이해리는 이번 앨범을 통해 힘든 일상에 지친 모든 이들에게 따뜻함을 전한다. 이해리만의 따뜻한 감성은 듣는 이들에게 위로와 안식을 안겨다줄 전망이다.

이해리는 전곡 콘셉트 티저 공개에 이어 오는 28일 팬 초청 청음회를 진행한다. 이후 3월 7일~8일 서울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단독 콘서트 ‘from h’를 개최한다. 티켓은 오는 30일 오후 8시 인터파크 티켓에서 판매 시작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