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결·남도현 팬미팅, 인터파크 티켓 랭킹 1위 ‘역시 대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인터파크 티켓 예매 랭킹 1위를 기록한 이한결·남도현 팬미팅. /사진제공=MBK엔터테인먼트

가수 이한결과 남도현의 첫 팬미팅 ‘Happy Day : Birthday’(해피 데이 : 벌스데이)가 단독 판매 중인 인터파크 티켓 사이트에서 콘서트 전체 부문 예매 랭킹 1위에 등극했다.

지난 22일 이한결과 남도현의 첫 번째 팬미팅 ‘Happy Day : Birthday’가 인터파크 티켓 사이트에서 8000석이 모두 팔렸다. 이한결과 남도현은 티켓 예매가 시작되자마자 초고속 매진을 기록해 대세임을 입증했다.

지난 1월 이한결, 남도현은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을 통해 하트 1억을 달성하면 팬미팅을, 하트 2억을 달성하면 팬 콘서트를 개최하겠다는 공약을 걸었다. 이날 두 사람은 하트 수 2억 5000만을 넘겼고 이에 팬미팅을 열기로 했다.

현재 이한결, 남도현은 팬미팅 준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해졌다. 이번 팬미팅에선 그동안 무대에서 볼 수 없었던 특별한 무대는 물론 특급 팬 이벤트까지 준비해 팬들과 소통할 것을 예고했다.

이한결, 남도현의 팬미팅 ‘Happy Day : Birthday’는 오는 2월 2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오후 1시와 오후 6시,총 2회 개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