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송가인, 첫 화보에 만족감 “포토샵 때문에 사람들이 못 알아볼 듯”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첫 화보 미모를 보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25일 밤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송가인이 생일을 맞아 왕관을 썼다.

송가인은 이날 왕관을 쓰고 등장했다. 송가인은 “누가 봐도 생일이다. 나 왕비 같다”며 꾸민 모습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송가인의 매니저는 송가인의 첫 화보를 건넸고, 사진을 본 송가인은 “포토샵을 많이 했다. 사람들이 못 알아보면 어쩌지”라고 걱정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스태프는 “그래서 옆에 가인시대라고 적어두지 않았나”라고 말해 송가인을 분노하게 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