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2019년 트리플 히트 퍼펙트 스코어…올해가 더 기대되는 K팝 걸그룹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레드벨벳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이 ‘짐살라빔 (Zimzalabim)’ ‘음파음파 (Umpah Umpah)’에 이어 ‘사이코(Psycho)’까지 트리플 히트를 기록하며 환상적인 ‘더 리브 페스티벌(The ReVe Festival)’ 시리즈를 완성했다.

# ‘The ReVe Festival’ 시리즈 트리플 히트 퍼펙트 스코어!

레드벨벳은 지난해 ‘더 리브 페스티벌’이라는 타이틀 아래 미니앨범 ‘Day 1’, ‘Day 2’와 리패키지 앨범 ‘Finale’를 발표해 다양한 음악 색깔을 선보였다.

특히 지난 12월 23일 발표한 리패키지 앨범의 타이틀곡 ‘사이코’는 공개 직후 음악 차트를 올킬함은 물론,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44개 지역 1위,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 등 각종 글로벌 차트를 섭렵했으며, 음악 방송 3주 연속 1위를 비롯, 발표한지 한 달째 임에도 멜론, 지니, 올레뮤직, 벅스,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등 각종 음악 사이트의 일간 차트(20일 기준) 톱3에 랭크되는 등 롱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레드벨벳은 ”더 리브 페스티벌’로 발매한 세 앨범 모두 음원 및 음반 차트 1위는 물론, 음악 방송 총 19관왕을 기록했으며, K팝 걸그룹 최초로 3개 앨범 연속 미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정상에 올라 막강 글로벌 파워를 재입증했다.

#무궁무진 음악 스펙트럼 입증

레드벨벳은 ‘더 리브 페스티벌’을 통해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드라마틱한 전개가 인상적인 ‘짐살라빔 (Zimzalabim)’, 청량한 매력의 업템포 댄스 곡 ‘음파음파 (Umpah Umpah)’, 변화무쌍한 멜로디와 능수능란한 보컬이 어우러진 ‘Psycho’ 등 3가지 색깔의 타이틀곡들을 소화해 업그레이드된 음악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대체불가 걸그룹’ 면모를 보여줬다.

레드벨벳은 영국 유명 뮤지션 엘리 굴딩(Ellie Goulding), 미국 최정상 DJ 디플로(Diplo)와 컬래버레이션한 ‘Close To Me’ 리믹스 버전, tvN 드라마 ‘호텔델루나’ OST ‘어떤 별보다’ 등을 통해서는 감미로운 음색까지 선사하며 다채로운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 2020년 활동도 기대해!…해외 투어 돌입

레드벨벳은 지난 11월 23~24일 서울에서 세 번째 단독 콘서트 ‘La Rouge’를 개최, 다양한 장르의 음악과 퍼포먼스, 한 편의 뮤지컬 같은 콘셉추얼한 연출이 어우러진 환상적인 공연으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어 해외 투어에 돌입, 오는 1월 23일 일본 오사카에서 아레나 투어를 이어나가며, 월드 투어 콘서트를 통해 글로벌 팬들을 만날 계획이어서, 레드벨벳이 2020년에 거둘 성과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