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9인, 환자 위한 작은 음악회 개최…송가인 “늘 응원할게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출연진./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트롯걸들이 작은 음악회를 연다.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이하 ‘미스트롯’ 청춘 콘서트)을 진행하고 있는 송가인, 정미애, 홍자, 정다경, 숙행, 하유비, 김소유, 박성연, 두리는 설 연휴를 맞아 오는 23일 경희의료원을 방문해 환자를 위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한다.

트롯걸들은 설 연휴 의료원에서 시간을 보내는 분들에게 자신들의 노래로 따뜻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송가인은 “삶의 희망을 놓지 마세요. 늘 여러분을 응원하겠습니다”라며 작은 음악회의 의미를 더했고, 사당동 떡집 딸인 김소유는 직접 떡을 준비해 환자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전국 방방곡곡을 다니며 ‘청춘’이라는 테마로 매진 열풍 중인 ‘미스트롯’ 청춘 콘서트 출연진은 바쁜 일정 속에서도 환자를 위한 작은 음악회 개최로 따뜻한 마음까지 전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