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플릭스’ 정형돈, ‘서프라이즈’ 3인방과 감동 팬미팅 개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형돈 ‘돈플릭스’/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유튜브 채널 ‘M드로메다’의 ‘돈플릭스’에서는 지난 19일 정형돈이 MBC ‘신기한 TV 서프라이즈'(이하 ‘서프라이즈’) 3인방 손윤상, 김하영, 박재현과 대학로 팬미팅을 열기까지의 모습이 공개됐다.

정형돈은 ‘서프라이즈’ 3인방과 만나 이들을 위한 이벤트를 고민했다. 정형돈은 제작진에 “좋아하는 프로그램이고 잘 됐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있다”라고 말했다. 3인방을 만나 식사를 하면서는 “사람들이 재연 배우라고 하지 않나. 그게 ‘서프라이즈’ 덕후로서는 싫은 단어였다. 그냥 배우지 재연 배우가 어디 있냐”라고 이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잘 안되더라도 좋은 시도를 하는 것만으로도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지 않을까 한다”라고 말했다.

이날 공개된 ‘돈플릭스’에는 소극장 팬미팅을 준비하는 정형돈의 모습이 담겼다. 정형돈은 다양한 공연을 기획했던 과거 기억을 더듬어 멤버들의 단체 공연, 개인 공연의 준비를 도왔다. 제작진을 만나서는 안무 선생님, 포스터 기획, 영상 준비, 팬들을 위한 Q&A 준비 등 팬미팅에 필요한 요소들을 체크했다.

정형돈은 이번 팬미팅을 위해 진행자로 나서며 ‘노페이’를 선언하기도 했다. 오랫동안 빛을 보지 못했던 ‘서프라이즈’ 배우들을 위함이라는 기획 의도와 더불어 오랜 팬심으로 인한 결심이었다. 이날 ‘돈플릭스’에는 팬미팅 시작 전 오랜만의 소극장 무대에 떨려 하는 정형돈을 비롯해 ‘서프라이즈’ 3인방의 모습이 공개되며 궁금증을 더했다.

‘돈플릭스’는 정형돈이 이끌어나가는 오리지널 콘텐츠다. 정형돈이 기획과 진행을 도맡는다. ‘돈플릭스’는 MBC의 디지털 오리지널 콘텐츠 채널 ‘M드로메다’의 첫 콘텐츠로 매주 일요일 낮 12시에 공개되며 유튜브와 페이스북을 통해 만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