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양세형, 굴러오는 훌라후프 못 넘고 大참사 ‘굴욕’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집사부일체’ 스틸컷. /사진제공=SBS

개그맨 양세형이 오랫동안 회자될 ‘짤방’을 방출한다. SBS ‘집사부일체’에서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는 신성록, 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의 치어리딩 도전기가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는 역대급 스케일의 치어리딩 공연을 예고한 멤버들이 실전 훈련을 펼쳤다. 이들은 고난도 동작을 소화하기 위해 연습을 시작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점프력이 중요한 ‘토터치 점프’ 동작을 해내기 위해 훌라후프 넘기에 도전했다. 굴러오는 훌라후프 위에 양다리를 찢어 뛰어넘는 훈련에서 신성록, 이상윤, 이승기, 육성재는 장신을 뽐내듯 쉽게 성공했다.

반면 양세형은 홀로 실패하며 쓰디쓴 굴욕을 맛봤다. 그는 훌라후프 위로 떨어지며 웃지 못할 장면을 만들었다. 그러나 양세형은 멤버들 중 유일하게 공중을 날아다니는 ‘팀 치어리딩’에 투입돼 에이스로서의 매력을 뽐냈다.

또한 멤버들은 코앞으로 다가온 치어리딩 공연에 쉴 새 없이 연습에 매진하며 열정을 뿜어냈다. 밥을 먹다가도, 이동하다가도, 잘 준비를 하다가도 공연 음악만 들리면 연습에 연습을 거듭했다. 멤버들 각자의 방법으로 연습에 몰입한 가운데, 이상윤은 치어리딩 동작을 수학 공식처럼 외우며 ‘뇌섹남’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과연 멤버들의 피나는 노력에 맞는 결실을 볼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집사부일체’는 오는 19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