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Black Swan’으로 전 세계 1위 석권···자체 최고 기록 경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컴백에 앞서 선공개 곡 ‘Black Swan’으로 전 세계 아이튠즈 차트를 석권했다.

지난 17일 공개된 ‘Black Swan’은 18일(오전 9시까지 기준) 미국, 캐나다, 영국, 러시아, 프랑스, 독일, 브라질, 아르헨티나, 멕시코, 사우디아라비아, 인도 등 전 세계 93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 발매 전 선공개 곡과 아트 필름을 예고하며 전 세계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마침내 베일을 벗은 ‘Black Swan’은 클라우드 랩(Cloud Rap), 이모 힙합(Emo Hip hop) 장르의 곡으로, 트랩 드럼 비트와 애절한 로파이(lo-fi) 기타 선율, 캐치한 훅(hook)이 조화를 이뤄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냈다.

‘Black Swan’은 방탄소년단이 전하는 예술가로서의 고백을 담고 있다. 자신의 깊은 내면으로 들어가 예술가로서 숨겨둔 그림자와 마주하는 이들의 진솔한 이야기는 깊은 울림과 감동을 선사한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슬로베니아 현대무용팀인 엠엔 댄스 컴퍼니(MN Dance Company)와의 협업을 통해 아트 필름(Art Film performed by MN Dance Company)도 함께 선보였다. 공개된 아트 필름은 감각적인 안무로 트위터 전 세계 트렌드에 오르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8일(현지 시간) 미국 CBS 인기 심야 토크 쇼인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에 출연해 ‘Black Swan’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