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쥐띠시대, 상큼발랄한 감성으로 재해석한 ‘Gee’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MBC

CLC의 최유진, 장승연, SORN과 우주소녀의 수빈, 모모랜드의 혜빈, 에이프릴의 윤채경이 풋풋한 감성으로 사랑스러운 무대를 완성했다. MBC ‘쇼! 음악중심’에서다.

최유진, 장승연, SORN, 수빈, 혜빈, 윤채경은 18일 방송된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소녀시대의 ‘Gee’를 커버했다.

무대에 오른 여섯 사람은 반팔티에 형형색색의 바지를 입고 등장했다. 이들은 상큼한 매력과 발랄한 분위기를 뽐내며 자신만의 스타일로 노래를 재해석했다. 특히 이들의 여유로운 무대 매너와 경쾌한 목소리는 관객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이날 ‘쇼! 음악중심’에는 쥐띠시대를 비롯한 SF9, 모모랜드, 김재환, 박봄, 오마이걸 승희, 찬미&로운, 네이처, 사거리 그오빠, 베리베리, 동키즈, 솔비, 비오브유, 에이티즈, 드림노트, ANS 등이 출연해 무대를 꾸민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