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김민경, 믿고 보는 맛팁 전도사···김준현 ‘굴복’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방송화면. /사진제공=코미디TV

개그우먼 김민경이 자신만의 꿀팁으로 섬세한 입맛을 뽐냈다.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다.

지난 17일 방송된 ‘맛있는 녀석들’에서 김민경은 개그맨 유민상, 김준현, 문세윤과 함께 충청도를 대표하는 맛집을 찾아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경이 처음으로 찾은 맛집은 여러 프로그램에 등장했던 생선 국수와 도리뱅뱅이 맛집이었다. 이곳에서 김민경은 생선 국수를 10분 이내로 가장 먼저 끝내고 위풍당당한 면모를 자랑했다.

또한 김민경은 도리뱅뱅이가 나오자 거침없는 먹방을 펼쳤다. 그는 공깃밥 2개를 추가하며 “멸추김밥처럼 김에 싸 먹으면 좋을 것 같다”며 맛 조합을 추천했다. 멤버들 모두 김민경의 팁에 극찬을 표했고, 각자 자신의 김밥을 만들어 먹으며 행복해했다.

김민경의 맛팁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다음으로 찾아간 충남의 석갈비집은 멤버들의 마음을 녹여버리는 맛을 제공했다. 김민경은 “양념게장 소스를 얹어 먹자”고 제안했고, 유민상은 큰 양푼을 빌려 비빔밥을 만들었다. 이에 ‘한입만’에 걸린 김준현은 벌칙 면제권을 60만 원에 구입해 웃음을 안겼다.

‘맛있는 녀석들’은 매주 금요일 밤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