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제임스 코든쇼’ 세 번째 출연···‘Black Swan’ 최초 공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Terence Patrick, CBS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CBS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 이하 ‘제임스 코든쇼’)에서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 선공개 곡 ‘Black Swan’의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제임스 코든쇼’ 측은 지난 17일(현지 시간) SNS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오는 28일 ‘제임스 코든쇼’에 출연해 ‘Black Swan’ 무대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Black Swan’을 공개해 전 세계 음원차트 1위를 휩쓸고 있다. ‘Black Swan’은 트랩 드럼 비트와 애절한 로파이(lo-fi) 기타 선율, 캐치한 훅(hook)이 조화를 이루는 몽환적인 분위기의 곡이다. 무용가 마사 그레이엄의 명언을 모티브로 만들었으며, 음악이 자신에게 어떤 의미인지 진정으로 알게 된 예술가로서의 고백을 성숙하고 자전적인 가사를 통해 전달한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제임스 코든쇼’ 출연은 이번이 세 번째다. 방탄소년단은 2017년 11월 ‘DNA’ 무대를, 이듬해 6월 ‘FAKE LOVE’ 무대를 선보였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