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이윤석X복면 가수, 불장난 같은 개인기···김구라 “아비규환”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복면가왕’ 스틸컷. /사진제공=MBC

개그맨 이윤석과 신봉선이 웃음 폭탄을 선사한다. MBC ‘복면가왕’에서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는 가왕 ‘낭랑18세’에 맞설 복면 가수 4명의 솔로 무대와 개인기가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신봉선과 이윤석은 복면 가수의 ‘맨땅의 디스코팡팡’ 개인기를 지원하기 위해 무대 위로 올라갔다. 디스코팡팡을 한 번도 타본 적 없다는 이윤석은 앙상한 몸매를 과시하며 실감 나는 연기를 펼쳤다. 특히 그는 복면 가수와 불장난 같은 장면을 연출해 신봉선을 당황하게 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아비규환”이라면서도 터지는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지난주 포털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한 ‘탑골공원’의 정체에 관심이 쏠린다. 훤칠한 비율의 그가 현직 아이돌일지 아니면 화제의 ‘탑골 스타’일지 정체가 두 갈래로 나뉘는 상황이다. 세련된 가창력에 엉뚱한 개인기를 선보인 ‘탑골공원’에 판정단은 “저분을 속리산 입구에서 본 것 같다”고 밝혔다. 과연 가창력과 더불어 뜻밖의 예능감을 갖춘 ‘탑골공원’의 정체는 밝혀질 수 있을지 주목된다.

‘복면가왕’은 오는 19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